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알림

AI 스타트업 딥엑스, AI 반도체 개발 위한 합작사 설립

입력
2024.05.07 11:00
0 0

인공지능(AI)을 개발하는 신생기업(스타트업) 딥엑스는 7일 국내 통신장비업체 다산네트웍스와 기기 탑재형(온디바이스) AI 개발을 위한 합작사 'DX솔루션'을 설립한다고 밝혔다. DX솔루션은 딥엑스에서 개발하는 AI 반도체에 들어갈 응용 소프트웨어를 개발한다.

2018년 설립된 딥엑스는 각종 기기에 필요한 AI 반도체를 개발한다. 이를 위해 현대기아차 로보틱스, 포스코DX, 자화전자 등 로봇, 보안시스템을 비롯해 다양한 분야에 걸쳐 100여개 기업과 협력하고 있다. 다산네트웍스는 자동차 및 통신 분야의 주문형 반도체(SoC) 및 응용 프로세서에 필요한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업체다.

경기 성남시에 위치한 딥엑스 사무실 모습. 딥엑스 제공

경기 성남시에 위치한 딥엑스 사무실 모습. 딥엑스 제공

이번 합작사 설립을 통해 양 사는 기업들이 원하는 AI 반도체와 응용 소프트웨어를 개발해 공급할 계획이다. 특히 딥엑스는 하반기 제품 양산을 앞두고 합작사인 DX솔루션을 포함해 미국, 중국, 대만 등에서 10개 이상 기업들과 협력 관계를 구축하고 있다. 김녹원 딥엑스 대표는 "AI 반도체 시장을 효과적으로 공략하려면 다른 기업들과 협력이 필수"라며 "시장에서 필요한 기술과 제품 지원을 위해 협력사들을 계속 발굴해 늘려가겠다"고 강조했다.

최연진 IT전문기자

관련 이슈태그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