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전면 금곡리 앞 도로서…2명 중상으로 알려져
12일 오후 5시19분쯤 경북 청도군 매전면 금곡리 앞 도로에서 트럭과 충돌한 승합차가 심하게 부서져 있다. 경북소방본부 제공

경북 청도에서 노인들을 태운 주간보호센터 승합차가 트럭과 충돌해 11명이 다쳤다.

12일 청도소방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19분쯤 청도군 매전면 금곡리 앞 도로에서 노인들을 태운 주간보호센터 승합차가 15톤 덤프트럭과 충돌했다. 이 사고로 승합차에 타고 있던 11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부상자 중 2명은 중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양쪽 차량 운전자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12일 오후 5시19분쯤 경북 청도군 매전면 금곡리 앞 도로에서 트럭과 충돌한 승합차 앞부분이 심하게 부서져 있다. 경북소방본부 제공

김정혜 기자 kjh@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