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사태로 인해 한국일보는 그간 잠정 운영했던 감면 발행 체제를 상시화 하기로 했습니다. 줄어드는 지면을 보완하기 위해 디지털 시대에 존폐 논란이 끊이지 않았던 TV면을 폐지하기로 했습니다. 독자 여러분의 이해를 당부 드리며, 앞으로 보다 충실한 보도와 알찬 지면을 약속 드립니다.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