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백화점·마트서 5000원 덤으로 얻는 팁, 설 선물 '보랭 가방'에 있다
알림

백화점·마트서 5000원 덤으로 얻는 팁, 설 선물 '보랭 가방'에 있다

입력
2024.01.30 11:35
수정
2024.01.30 15:25
0 0

롯데백화점, 보랭 가방 회수 운영
재사용 및 업사이클링 제품 출시
현대백화점·이마트 등도 같은 행사

롯데백화점은 2월 11일~3월 3일 설 명절 선물을 담은 보랭 가방을 반납하면 5,000원 상당의 엘포인트 5,000점을 지급한다. 롯데백화점 제공

롯데백화점은 2월 11일~3월 3일 설 명절 선물을 담은 보랭 가방을 반납하면 5,000원 상당의 엘포인트 5,000점을 지급한다. 롯데백화점 제공


롯데백화점이 한우, 굴비 등 설 명절 선물이 담겼던 보랭 가방을 반납하면 5,000원 상당의 포인트를 지급한다.

롯데백화점은 설(2월 10일) 연휴 막바지인 다음 달 11일부터 3월 3일까지 전국 32개 전 점포에서 보랭 가방 반납 부스를 운영한다고 30일 밝혔다. 고객이 롯데백화점 보랭 가방을 돌려주면 엘포인트 5,000점을 받을 수 있다. 같은 기간 패션 상품군에서 10만 원 이상 사면 엘포인트 1만 점을 추가로 얻는다. 엘포인트 1점은 1원의 가치를 지닌다.

보랭 가방은 축수산 선물 세트 신선도 유지를 위해 냉기가 빠져나가지 않도록 특수 제작한 가방으로 백화점, 대형마트 등 유통업계 전반에서 활용 중이다. 롯데백화점만 보면 설, 명절 기간을 더해 연간 16만 개의 보랭 가방을 쓰고 있다.

롯데백화점은 보랭 가방이 대부분 버려지는 점을 감안해 2022년 추석 회수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백화점 업계에선 가장 앞선 행보였다. 2022년 추석 이후 세 번의 명절 동안 총 4만 개의 보랭 가방이 모였다.

롯데백화점은 회수한 보랭 가방을 재사용하거나 크로스 파우치, 보틀백 등 업사이클링(폐기물 재활용) 제품으로 만들고 있다. 보랭 가방 반납은 롯데백화점 외에 현대백화점, 이마트 등 다른 유통업체도 진행하는 행사다. 이 업체들도 보랭 가방 반납 시 5,000원 상당의 포인트, 상품권 등을 준다.

김지현 롯데백화점 마케팅&커뮤니케이션 부문장은 "롯데백화점은 명절 선물 내용물뿐 아니라 포장재 활용에도 혁신의 가치를 부여하고자 했다"며 "자원 재활용·선순환의 의미를 담아 지속하고 있는 보랭 가방 회수 프로그램에 더 많은 고객이 동참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경담 기자

제보를 기다립니다

기사를 작성한 기자에게 직접 제보하실 수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를 기다리며, 진실한 취재로 보답하겠습니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