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차량서 의식 없이 발견된 남성 2명 중 1명, 차주 살해 용의자로 긴급체포

알림

차량서 의식 없이 발견된 남성 2명 중 1명, 차주 살해 용의자로 긴급체포

입력
2023.12.07 19:17
수정
2023.12.07 21:42
0 0

경찰, CCTV 분석 등 통해 피의자로 특정
피해자는 20대 여성, 본인 집에서 발견돼

경찰 이미지. 게티이미지뱅크

경찰 이미지. 게티이미지뱅크

인천 영종도에서 20대 남성 2명이 의식을 잃은 채 발견됐다가 구조됐는데 경찰이 이중 1명을 살인 혐의로 긴급체포했다. 피해자는 해당 차량 소유주인 20대 여성이다.

인천 중부경찰서는 7일 20대 남성 A씨를 긴급체포했다고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5시 50분쯤 인천 미추홀구 도화동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된 20대 여성 B씨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전날 오후 2시 31분쯤 인천 중구 영종도 한 갓길에 세워진 차량에서 또 다른 20대 남성 C씨와 의식이 없는 상태로 발견됐다. 경찰이 "차량에서 연기가 나온다"는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했을 당시 이들은 운전석과 조수석에 각각 쓰러져 있었다. A씨 등은 경찰의 공조 요청을 받은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이 A씨 등의 가족에게 연락하기 위해 차적을 조회한 결과 차량 소유주는 B씨로 확인됐다. 경찰은 A씨 등을 발견한지 3시간여가 지나 B씨 집을 찾아갔으나 인기척이 없자 강제로 문을 열었다. 경찰이 집으로 들어갔을 당시 B씨는 이미 사망한 상태였다. 자택 방 안에서 발견된 B씨는 허벅지에 멍 자국 외에 별다른 외상은 없었다. 자살을 시도하거나 외부에서 칩입한 흔적도 없었다.

경찰은 A씨와 C씨가 B씨 사망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판단하고 현장감식, 폐쇄회로(CC)TV 분석 등을 통해 A씨를 유력한 피의자로 특정했다. 경찰 관계자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의뢰할 예정인 B씨 시신 부검 결과와 관련자 조사, 디지털포렌식(증거조사) 등을 통해 A씨의 범행 경위를 수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환직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