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현빈의 거친 수염…'교섭', 배우 앙상블로 더할 긴장감
알림

현빈의 거친 수염…'교섭', 배우 앙상블로 더할 긴장감

입력
2022.12.12 18:03
0 0
'교섭'이 1차 보도스틸을 공개했다. 이 작품은 최악의 피랍사건으로 탈레반의 인질이 된 한국인들을 구하기 위해 아프가니스탄으로 향한 외교관과 현지 국정원 요원의 교섭 작전을 그렸다. 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제공

'교섭'이 1차 보도스틸을 공개했다. 이 작품은 최악의 피랍사건으로 탈레반의 인질이 된 한국인들을 구하기 위해 아프가니스탄으로 향한 외교관과 현지 국정원 요원의 교섭 작전을 그렸다. 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제공

'교섭' 황정민 현빈 강기영의 앙상블이 '교섭'에 긴장감을 더한다. 현빈은 거친 수염을 소화한 모습으로 예비 관객들의 시선을 모았다.

영화 '교섭'이 12일 1차 보도스틸을 공개했다. 이 작품은 최악의 피랍사건으로 탈레반의 인질이 된 한국인들을 구하기 위해 아프가니스탄으로 향한 외교관과 현지 국정원 요원의 교섭 작전을 그렸다.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 '제보자' '리틀 포레스트' 임순례 감독의 신작인 동시에 황정민과 현빈이 동반 주연을 맡았다는 점에서 영화 마니아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공개된 보도스틸은 피랍사건이 아니라면 절대 만날 일 없었던 서로 다른 배경과 성격을 가진 인물들이 교섭을 함께 하며 서로를 변화시키고 성장해가는 모습을 담았다. 피랍사건 해결을 위해 아프가니스탄으로 향한 교섭 전문 외교관 정재호(황정민)는 상대, 조건 등 한 치 앞도 볼 수 없는 난항의 연속인 교섭 작전에서 인질을 구해야 한다는 원칙을 붙든 채 고군분투하는 모습이다.

'교섭'이 1차 보도스틸을 공개했다. 이 작품은 최악의 피랍사건으로 탈레반의 인질이 된 한국인들을 구하기 위해 아프가니스탄으로 향한 외교관과 현지 국정원 요원의 교섭 작전을 그렸다. 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제공

'교섭'이 1차 보도스틸을 공개했다. 이 작품은 최악의 피랍사건으로 탈레반의 인질이 된 한국인들을 구하기 위해 아프가니스탄으로 향한 외교관과 현지 국정원 요원의 교섭 작전을 그렸다. 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제공

무슨 수를 써서라도 인질을 구출하려는 중동, 중앙아시아 전문 국정원 요원 박대식(현빈) 또한 시선을 모은다. 거친 수염과 헤어스타일, 현지의 황량한 기후에 최적화된 복장을 소화한 현빈의 액션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진다. 아프가니스탄 뒷골목에서 살아남은 잡초 같은 한국인 카심(강기영)의 스틸에서는 유쾌한 존재감이 돋보인다.

캐릭터들은 인질들을 구하기 위해 방식의 차이와 대립을 넘어 연대하며 공감과 이해로 나아간다. 이들의 앙상블은 한 치 앞을 알 수 없는 긴장감 넘치는 교섭 작전의 순간들을 드라마틱하게 전달할 전망이다.

'교섭'은 다음 달 18일 관객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정한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