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알림

3시간 43분 혈전 속 덕수고 8강 안착

입력
2022.09.02 18:30
수정
2022.09.12 15:50
0 0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16강전 경남고와 덕수고의 경기가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가운데 4회말 덕수고 공격 1사 1, 2루 상황, 백준서의 펜스를 맞추는 적시타 때 2루 주자 배승수(32번), 1루 주자 이승원이 동시에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서재훈 기자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16강전 경남고와 덕수고의 경기가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가운데 4회말 덕수고 공격 1사 1, 2루 상황, 백준서의 펜스를 맞추는 적시타 때 2루 주자 배승수(32번), 1루 주자 이승원이 동시에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서재훈 기자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16강전 경남고와 덕수고의 경기가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가운데 4회말 덕수고 공격 1사 1, 2루 상황, 백준서의 펜스를 맞추는 적시타 때 2루 주자 배승수(32번), 1루 주자 이승원이 동시에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서재훈 기자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16강전 경남고와 덕수고의 경기가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가운데 4회말 덕수고 공격 1사 1, 2루 상황, 백준서의 펜스를 맞추는 적시타 때 2루 주자 배승수(32번), 1루 주자 이승원이 동시에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서재훈 기자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16강전 경남고와 덕수고의 경기가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가운데 4회말 덕수고 공격 1사 1, 2루 상황, 백준서의 펜스를 맞추는 적시타 때 1루 주자 이승원이 홈에서 세이프 되고 있다. 서재훈 기자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16강전 경남고와 덕수고의 경기가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가운데 4회말 덕수고 공격 1사 1, 2루 상황, 백준서의 펜스를 맞추는 적시타 때 1루 주자 이승원이 홈에서 세이프 되고 있다. 서재훈 기자

야구 명문 경남고와 덕수고가 만난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16강 2경기에서 총 28개의 안타를 주고 받는 난타전을 벌인 끝에 덕수고가 8강에 안착했다.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만난 양팀은 14안타씩, 총 28개의 안타를 주고받으며 3시간 43분의 혈투 끝에 덕수고가 승자로 결정됐다. 덕수고는 4회말 1사 1, 2루 상황에서 터진 백준서의 펜스를 맞추는 적시타 때 1, 2루 주자 배승수, 이승원이 동시에 들어와 8대 2까지 점수차를 벌리면서 경기를 쉽게 끌고 가는 듯 했으나 5회 투수 교체 이후 마운드가 무너지면서 5회에 3점, 6회에 5점을 대거 내주며 동점과 역전을 허용하는 위기를 맞기도 했다.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16강전 경남고와 덕수고의 경기가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가운데 덕수고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했던 이승원이 6회부터 투수로 변신해 역투하고 있다. 서재훈 기자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16강전 경남고와 덕수고의 경기가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가운데 덕수고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했던 이승원이 6회부터 투수로 변신해 역투하고 있다. 서재훈 기자

하지만 덕수고는 포기하지 않고 뒷심을 발휘해 3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한 이승원이 6회부터 마운드에 올라 6탈삼진 1실점으로 틀어막으며 재역전에 성공했고, 최종 스코어 13대 11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이후 열린 장충고와 대구고의 경기는 10회 연장 승부치기 끝에 장충고가 대구고를 7-6으로 제압했고, 유신고는 지난 청룡기 결승에서 승리했던 충암고와의 두번째 만남에서도 5-2로 누르며 승리를 챙겼다. 강릉고는 장안고를 4-1로 눌렀다.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16강전 경남고와 덕수고의 경기가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가운데 팽팽한 동점이던 8회말 덕수고 공격 2사 1, 2루 상황, 문성현이 재역전 1타점 적시타를 날리고 있다. 서재훈 기자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16강전 경남고와 덕수고의 경기가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가운데 팽팽한 동점이던 8회말 덕수고 공격 2사 1, 2루 상황, 문성현이 재역전 1타점 적시타를 날리고 있다. 서재훈 기자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16강전 경남고와 덕수고의 경기가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가운데 4회말 덕수고 공격 1사 1, 2루 상황, 백준서의 담장을 맞추는 타구를 경남고 중견수 임성규가 놓치고 있다. 서재훈 기자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16강전 경남고와 덕수고의 경기가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가운데 4회말 덕수고 공격 1사 1, 2루 상황, 백준서의 담장을 맞추는 타구를 경남고 중견수 임성규가 놓치고 있다. 서재훈 기자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16강전 경남고와 덕수고의 경기가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가운데 4회말 덕수고 공격 1사 1, 2루 상황, 백준서의 담장을 맞추는 타구를 경남고 중견수 임성규가 놓치고 있다. 서재훈 기자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16강전 경남고와 덕수고의 경기가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가운데 4회말 덕수고 공격 1사 1, 2루 상황, 백준서의 담장을 맞추는 타구를 경남고 중견수 임성규가 놓치고 있다. 서재훈 기자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16강전 경남고와 덕수고의 경기가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가운데 4회말 덕수고 공격 1사 1, 2루 상황, 백준서의 펜스를 맞추는 적시타 때 1루 주자 이승원이 홈에서 세이프 되고 있다. 서재훈 기자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16강전 경남고와 덕수고의 경기가 2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가운데 4회말 덕수고 공격 1사 1, 2루 상황, 백준서의 펜스를 맞추는 적시타 때 1루 주자 이승원이 홈에서 세이프 되고 있다. 서재훈 기자



서재훈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