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일 경남 함양군 한 주택 장미넝쿨에 둥지를 튼 물까치 새끼들이 어미가 물어다 주는 먹이를 서로 받아먹으려고 부리를 내밀고 서있다. 뉴스1
15일 경남 함양군 한 주택 장미넝쿨에 둥지를 튼 물까치 새끼들이 어미가 물어다 주는 먹이를 서로 받아먹으려고 부리를 내밀고 서있다. 뉴스1
재잘거리며 부리 내민 물까치 새끼들15일 경남 함양군 한 주택 장미넝쿨에 둥지를 튼 물까치 새끼들이 어미가 물어다 주는 먹이를 서로 받아먹으려고 부리를 내밀며 있다. 한국일보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이프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