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꼰대인턴’ 측이 종영 예정일 변경 소식을 전했다. 스튜디오HIM, 마운틴무브먼트 제공

‘꼰대인턴’의 종영 예정일이 변경됐다.

MBC 수목드라마 ‘꼰대인턴’ 측은 20일 "오는 25일 방송 예정이었던 '꼰대인턴' 마지막회가 6.25 전쟁 70주년 추념식 중계로 인해 한 주 미뤄져 7월 1일 90분 편성으로 방송된다"고 밝혔다.

마지막회가 한주 미뤄지는 대신 27일 오후 9시부터 11시까지 100분 간 '꼰대인턴' 스페셜 방송이 편성돼 시청자들의 아쉬움을 달래줄 예정이다.

박해진 김응수 등이 출연하는 '꼰대인턴'은 시종일관 웃음을 자아내는 유쾌한 스토리로 시청자들에게 큰 호평을 얻고 있다. 또한 꾸준히 전체 수목드라마 시청률 1위, 화제성 1위 등을 기록하며 선전 중이다.

스페셜 방송 편성으로 '꼰대인턴'은 마지막까지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을 전망이다.

한편 '꼰대인턴'은 매주 수, 목요일 MBC와 웨이브를 통한 본방송과 별개로 드라마 방영 동안 주말을 제외한 매일 오후 10시 10분에는 네이버 오디오클립을 통해 박해진과 김응수가 함께 하는 ‘꼰대인턴 상담소’가 공개되고 있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