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이가은이 태연의 히트곡 ‘들리나요’ 리메이크에 나선다. 높은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이가은이 태연의 히트곡 ‘들리나요’ 리메이크에 나선다.

‘프로젝트10’ 측은 19일 이가은의 여섯 번째 리메이크 곡명인 ‘들리나요’를 공개했다.

이가은이 선보이는 ‘들리나요’는 지난 2008년 드라마 ‘베토벤 바이러스’에서 가수 태연이 OST로 가창한 곡이다. 감미로운 보이스로 그리는 섬세한 감정이 돋보인다.

‘프로젝트 10’을 통해 이가은이 선보일 ‘들리나요’는 재즈풍의 보사노바 장르로 재해석됐다. 편곡가 박경 돈은 “슬픈 발라드인 원곡에서 보사노바로 분위기를 전환하여 색다른 감정선을 보여주고 싶었다”며 편곡에 대해 설명했다.

이가은은 “오랜만에 노래를 들려드릴 기회가 생겨서 기쁘다”며 “존경하는 태연 선배님의 명곡 '들리나요'는 평소에 좋아하는 곡이라 부담스럽고 떨리지만, 새롭게 편곡한 ‘들리나요’를 들려드리면 팬 분들께서도 좋아하실 거라는 생각에 기분 좋게 열심히 준비했다. 편안하게 기분 좋게 들으실 수 있으면 좋겠다”며 떨리는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가은이 함께하는 ‘프로젝트10’은 리메이크 편곡을 통해 장르와 영역을 불문하고 뮤지션들에게 다양한 루트를 제공하는 프로젝트로 오는 26일 오후 6시 ‘들리나요’를 공개한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