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가 신곡 ‘Fanfare’(팡파르)로 열도를 휩쓸었다.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걸그룹 트와이스가 신곡 ‘Fanfare’(팡파르)로 열도를 휩쓸었다.

트와이스는 오는 7월 8일 일본 여섯 번째 싱글 'Fanfare' 발매를 앞두고 19일 0시 신곡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선공개했다.

신곡 '팡파레’는 발매 직후인 19일 오전 1시 라인 뮤직 실시간 톱 100 차트 1위로 진입해, 오전 9시 기준 차트 정상을 유지하고 있다.

또 ‘팡파레’는 19일 오전 일본 포털사이트 야후의 실시간 트렌드 순위 1위에 등극하고, 일본 트위터 실시간 트렌드 4위를 기록하는 등 높은 현지 관심을 입증했다.

트와이스의 긍정 에너지를 담은 ‘팡파레’는 밝고 활기찬 가사와 멜로디가 특징이다. 함께 공개된 뮤직비디오는 힘찬 브라스 밴드, 꿈처럼 반짝이는 나비, 형형색색 화려한 컬러 페인팅 등 다양한 요소로 트와이스의 매력을 살리고 곡의 에너지를 효과적으로 표현했다.

이처럼 트와이스는 일본 싱글 6집 정식 발매 전부터 현지 차트를 장악하며 연속 히트에 청신호를 켰다.

최근 국내 발매 앨범인 미니 9집 'MORE & MORE'(모어 앤드 모어)로 오리콘 주간 앨범 차트 정상을 차지해 화제를 모았던 이들이 새 일본 싱글로 어떤 기록 행진을 이어갈 지 귀추가 주목된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