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K.R.Y.가 예능감이 폭발하는 ‘덕질’ 인터뷰를 공개했다. 유튜브 ‘덕질하는 기자’ 채널 영상 캡처

슈퍼주니어-K.R.Y. 규현 려욱 예성이 예능감 폭발 ‘덕질’ 인터뷰에 나섰다.

슈퍼주니어-K.R.Y.는 17일 유튜브 ‘덕질하는 기자’ 채널을 통해 공개된 영상에서 국내 첫 미니앨범 ‘푸르게 빛나던 우리의 계절’에 대한 애정을 당부하며 최근 세 멤버들을 사로잡은 취미 생활을 깜짝 공개했다.

‘덕질하는 기자’를 통해 인사를 전한 K.R.Y. 멤버들은 명불허전 예능감을 불태우며 ‘예성몰이’에 나서 웃음을 선사했다. 특히 규현은 예성이 최근 빠져있는 취미를 묻는 질문에 ‘휴대폰 게임’이라고 즉답해 예성을 발끈하게 만들기도 했다.

규현과 려욱의 방해공작에도 꿋꿋하게 자신의 ‘덕질’ 취미를 공개한 예성에 이어 규현과 려욱 역시 최근 자신들이 빠져 있는 취미를 공개했다. 규현은 “나를 놀리는 맛이 살지 않냐”는 예성의 역습에 “정말 재미있다”고 능숙하게 맞받아친 뒤 자신의 또 다른 취미를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끝으로 려욱은 “K.R.Y. 열심히 활동 중이니 ‘푸르게 빛나던 우리의 계절’ 많이 사랑해 달라”며 엘프를 향한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슈퍼주니어-K.R.Y.는 지난 8일 국내 첫 피지컬 앨범인 미니앨범 ‘푸르게 빛나던 우리의 계절’을 발매하고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타이틀 곡 ‘푸르게 빛나던 우리의 계절’은 차분하고 섬세한 터치와 드라마틱한 전개가 돋보이는 짙은 감성의 정통 발라드 곡이다. 려욱 규현 예성은 이번 곡에 지금까지 함께 자리를 지켜준 팬클럽 엘프(E.L.F.)를 회상하는 의미를 담아 특별함을 더했다.

앨범 발매 직후 전 세계 음원 및 음반 차트를 휩쓸며 글로벌 위상을 다시 한 번 입증한 슈퍼주니어-K.R.Y.는 지난 15일 수록곡 ‘별의 동화(Midnight Story)’ 라이브 비디오 등을 공개하며 팬들의 성원을 이어가고 있다.

※ 슈퍼주니어-K.R.Y.의 인터뷰와 스타들의 더 많은 이야기는 유튜브 ‘덕질하는 기자’ 채널에서 만나볼 수 있습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