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원 회의에서 저한테 하라고 주신 그 프로젝트 있잖아요?

그게 왜?

그것에 대해 심사숙고해봤어요.

그런데?

왜 하필 저에요?!

Sounds like Dagwood doesn't like this new project, and all he can think about is how to get out of it somehow!

대그우드가 이번에 새로 맡은 프로젝트가 엄청 부담스러운가 봅니다. 자꾸 어떻게 하면 안 할 방법이 없을까 이런 생각만 드는 눈치네요!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