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지난 1일 일본 도쿄에서 열린 참의원(상원) 본회의에 마스크를 쓴 채 참석하고 있다. 도쿄=로이터 연합뉴스

일본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수가 4일 하루 동안 368명 늘어나 누적 4,209명으로 집계됐다고 일본 공영방송 NHK가 5일 보도했다. 4일 기준 누적 사망자는 95명으로 전날보다 7명 늘었다.

이로써 일본의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달 31일부터 이달 4일까지 닷새 연속 최다 기록을 경신했다. 신규 확진자는 지난달 31일 242명, 이달 1일 266명, 2일 281명, 3일 353명이었고 4일에는 더 많아졌다.

확진자에는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호에 탔던 이들이 포함돼 있다. 일본 후생노동성에 따르면 3일 기준 중증 환자는 73명, 증상이 개선해 퇴원한 이들은 1,133명이라고 NHK는 전했다.

최나실 기자 verite@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