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진해변 도로서 해경이 발견
게티이미지뱅크

강원 강릉의 해변 도로에 주차된 차 안에서 3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4일 강릉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3일 오전 10시 45분쯤 강릉시 옥계면 금진해변 인근 도로 옆 공터에 주차된 승합차 안에서 4명이 쓰러져 있는 것을 순찰 중이던 해양경찰이 발견했다.

당시 차 안에서는 A(48)씨와 아내(44), 작은 아들(13) 등 3명이 숨진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A씨의 고교생 큰아들(16)은 목숨을 건져 인근 병원에서 치료 중이나 중태다. 차 안에는 ‘모든 사람에게 미안하다’ 내용의 메모가 발견됐다고 경찰은 밝혔다.

경찰은 현장 감식과 유족 진술 등을 통해 사인을 조사하고 있다.

박은성 기자 esp7@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